문화류씨 포럼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아이디 패스워드    
 
   
 
     
 

          
View Article  
  작성자  편집인
  제    목  류진동

류진동(柳辰仝)

1497년(연산군 3)∼1561년(명종 16). 조선 중기의 문신. 본관은 진주(晋州). 자는 숙춘(叔春), 호는 죽당(竹堂).

1522년(중종 17) 사마시를 거쳐 1531년 식년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예문관검열이 되었고, 승정원에 들어가서 주서가 되어 스스로를 엄격히 지키고 권귀(權貴)에 아부하지 않아 탄핵되기도 하였다.

1537년 사헌부감찰이 되고 이어 병조좌랑 겸 춘추관기사관이 되었고, 시강원사서가 되는 등 조정의 총애를 받았다.1538년 사간원정언을 거쳐 사헌부지평·시강원문학·홍문관교리·응교·장령·집의 등 여러 청환직(淸宦職)을 역임하였다.1543년 부제학에 올랐고, 이듬해 승정원동부승지·우승지, 1546년 좌승지·도승지를 차례로 거쳤다.

1548년 동지춘추관사(同知春秋館事)·공조참판, 이듬해 전라도관찰사를 지내고, 1550년 성절사(聖節使)로 명나라에 다녀왔다.그뒤 경기도·평안도 관찰사를 지냈고, 1554년 탄핵을 받아 파직되었으나 이때 경연(經筵)에서 《주역》을 진강하게 되어 《주역》에 밝은 자를 고르게 됨으로써 다시 기용되었다.

이어서 한성부좌윤·함경도관찰사를 거쳐 공조판서에 오르고, 1559년 오위도총부도총관을 겸직하던 중 중풍을 얻어 사직을 청하니 왕이 공조판서를 바꾸고 지추밀원사(知樞密院事)로 임명하자 그는 “일을 하지 않는데 어찌 그 녹(祿)을 먹을 수 있는가?” 하며 받기를 달가워하지 않았다.

문사(文詞)에 뛰어났고, 죽화(竹畵)를 잘 그렸다. 글씨에도 뛰어나 남대문의 ‘숭례문(崇禮門)’을 썼다는 설도 있다. 시호는 정민(貞敏)이다.

<참고문헌; 중종실록,명종실록.국조인물고.근역서화징.>

....................................................................................................................정리 편집 류도산

* 朗惠 柳志世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1-04-07 21:47)

 
       

Next   류형 편집인
Prev   류지걸 편집인